양평 제1회 한우축제가 대실패를 맛봤다. 같은 시기 열린 여주 오곡나루축제가 대성공을 거둔 것과 비교된다.

여주 오곡나루 축제와 양평 한우축제 다른 점은 일단 축제장에 있다. 여주는 신륵사관광지였고 양평은 양평역 일원이었다. 축제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차를 끌고 구경간다. 가을축제를 구경하다보면 날씨가 왔다갔다 하니 여벌의 옷가지도 준비해야 하고 축제중에 농산물을 구입하자면 차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양평의 한우축제는 주정차를 적극적으로 막는 양평역 인근에서 했다. 전철역 인근은 원래 차량의 승하차가 빈번한 곳이다. 전철탈 사람이 대부분 걸어서 오나? 그건 서울 얘기다. 전원주택이 많은 넓은 양평같은 경우는 차로 전철역까지 와 전철타는 수요가 엄청난 곳이다. 그런데, 여기서 축제라니 차를 끌고가면 불편하다는 인식이 먼저 양평군민 사이에서 자리잡는거다. 외지인이라면 더 말할 것도 없다. 양평은 차끌고 가면 불편한 곳으로 알려져 있으니 말이다.

강상체육공원도 축제입지로 검토했을 거다. 그런데 강상체육공원은 거의 나대지 수준이다. 일부 소수에게 국궁장 자리를 내줬고, 파크골프장 잔디를 심어놨다. 야구장을 만들어 놨으니 축제를 벌이면 잔디가 망가진다. 일부 소수에게 특혜를 준 나머지 축제를 열 수 없는 나대지가 돼 버린 거다. 뭐 공원이라고 할 것 도 없다. 그냥 허허벌판이니 평소 놀러오는 사람도 없는 곳이다.

신륵사관광지에 버금가는 장소가 양평읍 인근에 있슴에도 활용못하니 시작부터 잘못된 거다.

그리고, 축제라고 한다면 사람들을 불러들이는 행위다. 축제를 알아야 사람들이 온다. 양평군민들 마저 모르는 사람들이 많았다. 3일동안 열리는 축제라면 시간별 스케줄을 볼 수 있는 곳이 필요할 텐데 중구난방으로 치뤄지니 잘될 턱이 없다.

김선교군수가 개막식에 스스로 말했다. 양평군 공무원들은 뒤로 처져있었다고 말이지. 그게 말이냐?

         



<<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 1323 next >>


양지병원, 환자와 보호자 위한 '복덩이 축제' 펼쳐 국제뉴스   횡성 한우와 함께 '강원도 횡성' 가볼 만한 여행지와 맛집은? 트래블바이크뉴스
세계인이 주목하는 "평창은 지금" 아시아뉴스통신   [설특집] 세종·충남 가볼만한 곳 - 금강자연휴양림, 베어트리파크, 예산 느린꼬부랑길, 아산 도고온천 금강일보
H+양지병원, 설날 이벤트 ‘복덩이 축제’ 개최 로이슈   올림픽축제 찬물 끼얹는 롯데…본전집착 도 넘었다 스카이데일리
[횡성]횡성한우축제 일정 확정 강원일보   논산시 내국양조 '능이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 리셉션 빛낸 우리술 불교공뉴스
연휴에 해외 여행? 지금은 세계인이 주목하는 평창 여행! 국제뉴스   횡성한우축제, 10월 5~9일 개최 확정…'휴일·날씨' 축제에 적합 내외뉴스통신
[올림픽] "설 명절 평창 여행은 지금이 적기" 뉴스1   횡성 한우 축제, 섬강둔치 일원서 '10월 5일~ 9일까지' 개최 천지일보
지금은 세계인이 주목하는 평창 여행! 불교공뉴스   제14회 횡성한우축제 개최일정 확정 불교공뉴스
제14회 횡성한우축제 개최일정 확정 뉴스타운   [월요기획]평창 마케팅의 득과 실…흥망성쇠한 유통家 월요신문
[설특집] 연휴에도 배송걱정 없다… 명절준비도 인터넷 쇼핑으로 디지털데일리   “명절 연휴엔 겨울이 더 즐거운 충남으로 오세요” 뉴스1
강원도 산골마을…일매출 5백만원 올림픽상권 변신 스카이데일리   “올림픽 보러 오시우야” 현지인이 알려준 강원도 맛집 9선 위키트리

SKT, MWC서 9년 연속 단독 전시관 운영…5G 기술 소개 연합뉴스  [잇츠IT] 아홉번째 갤럭시, 이렇게 나온다 머니S
박정호 SKT 사장 MWC 2018 참가…5G 신사업 모색 한국경제  삼성전자 내달 주주총회…이재용, 어떤 카드 내놓을까 연합뉴스
문주현 엠디엠 회장, 광교서 '주거형 오피스텔' 승부 머니투데이  이학수 "MB측 대납 요구" 자수서…특별사면 기대 '뇌물'? 서울파이낸스
영남 청년취업 1등에서 꼴찌로 추락…가전 떠난 광주도 '심각' 뉴스1  [근로시간 단축]재계 "업계 특성 고려…탄력 적용 필요" 아시아경제
이건희 회장 배당금 3천억원…10대총수 '배당잔치' 연합뉴스  화면일체형 지문인식 상용화 내년으로 ZDNet Korea
사상 초유 '국정농단' 16개월…이제 정점 박근혜 남았다 뉴스1  LG전자 올레드 TV, 송사리서 괴물로... 판매량 급증 아시아타임즈
다스 소송비 대납, ‘이건희 특사’ 조건이었나 서울신문  이학수, 검찰에 ‘MB 청와대 요청으로 다스 소송비 대납’ 자수서 서울경제
이학수, 검찰에 'MB 측 요청으로 다스 소송비 40억원 대납' 자수서 제출 이투데이  이학수, 검찰에 'MB 청와대가 다스 소송비 대납요청' 자수서 연합뉴스
이학수 "MB 측 요청으로 40억 대납…이건희 사면도 논의" SBS 뉴스  세이프가드? 삼성과 LG 세탁기 '최고' 이코노믹리뷰
"MB요구로 다스 소송비 40억원 대납"…檢, 이학수 진술 확보 이데일리  세 갈래 수사 종착지 향해…MB 3월초 소환 유력 OBS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