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의 직구구위가 예전만 못하면서 초반 3경기 실점이 많았었다. 네번째 경기에서야 진정세를 보였는데 류현진 경기를 보며 신경현 포수가 생각났다.

신경현 현 한화이글스 코치는 류현진이 한화에 있었을 때 공을 받아주던 포수였다.

한화이글스의 레전드 송진우 투수의 공을 받아주던 이도 신경현 포수였다. 다들 알다시피 송진우 투수는 직구구위가 좋은 투수가 아니었다. 공스피드도 140km초반이었다. 물론 이는 송진우 투수의 초창기, 중반기를 말하는 것이 아니라 마지막 전성기 시절을 말하는 것이다.

참 얄밉게 던졌던 게 기억난다. 그 느린 공으로 상대타자를 잘 상대했었다. 내 기억으로는 송진우투수도 오른손 타자한테 강하고 왼손타자에게는 상대적으로 약했던 것으로 기억난다.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쓰는 왼손투수로서의 공통점이랄 수 있는 것 같다.

송진우선수는 이런 인터뷰를 많이 했었다. 신경현 포수가 사인내는 데로 던졌을 뿐이라고 말이다. 볼배합은 신경현 코치의 수첩안에 기록되어 있을 듯 하다.

원래 친했던 선후배간이니 류현진이 신경현 코치에게 전화해 송진우 볼배합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그리고, 체인지업을 배웠던 구대성투수에게서 슬라이더 조언도 받으면 좋을 것 같다. 짧은 시간 체인지업을 전수받았던 건 나름 궁합이 맞는다는 얘기다. 커쇼표 슬라이더 보다는 구대성표 슬라이더에서 힌트를 찾았으면 하는 생각을 해본다.

  1. ΚΑΤΑΣΚΕΥΗ ΙΣΤΟΣΕΛΙΔΩΝ ΒΟΛΟΣ 2018/05/29 19:24  address  reply

    Thanks for finally talking about >포투가 사는 세상 : 류현진 경기를 보며 신경현과 구대성이 생각나...

    <Loved it!

         



<<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 1332 next >>

CATEGORY

RECENT COMMENT



[르포] 뉴욕 애플은 공사중…MS는 갤노트10에 '올인' 메트로신문  "인공지능 시대 '과학의 격의불교(格義佛敎)' 필요하다" 불교신문
[양희동의 타임머신]`갤노트`..스티브잡스 뒤집은 삼성의 역발상 이데일리  인덕션 카메라 '조롱'받은 애플에 반사이익 삼성 '노트10' 일요서울
'펜' 품은 스마트폰…‘갤럭시 노트’ 패블릿 개척 8년 이투데이  끊임없이 변하는 욕망 알아야 재테크로 돈 번다 스카이데일리
작가회의 "김용희가 위험하다…삼성과 정부, 조속히 나서야" 고발뉴스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노트 ‘쌍두마차’로 올해 스마트폰 혁신 정점 찍나 조선비즈
부활하는 샤오미, 내가 아직도 좁쌀로 보이니? 더스쿠프  나의 삶을 행복하게 해주는 소소한 아이템들 헤모필리아라이프
[Who Is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비즈니스포스트  [브릿지 칼럼] ‘금수저’CEO 제친 ‘흙수저’CEO 브릿지경제
삼성, AR도 잰걸음...혁신 잃은 애플과 기술 격차 벌린다 조선비즈  [Weekly Global] 빌 게이츠 "잡스는 최고의 마법사였다" 더스쿠프
[전화성의 기술창업 Targeting]76.이탈리아에서 디자인 콘텐츠 스타트업 발전방향 찾다(1) 전자신문  "지금의 권력자는 '포노족', 그들이 미쳐 날뛰게 만들어야" 시사저널
[데스크 칼럼]리더와 미래 예측 능력 에너지경제  손정의 회장의 제안은 항상 기간 인프라였다...문 대통령, 받을까? 이코노믹리뷰
현대인 마음 건강 회복하는 ‘마음챙김 명상’ | “마음이 고요해질 때 직관이 피어났다”(故 스티브 잡스) 월간조선  [설왕설래] 소프트뱅크 손정의 세계일보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