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규 선수 말년이 참으로 비참하다.

LG에 진 빚이 있다고 생각하며 살아왔는데 이제 훌훌 털어도 될 거 같다. 서로 주고받았던 계약관계 그 뿐이었던걸까? 관계에 정이 들어갔던 시절은 이미 지나갔다. LG가 바뀌어도 엄청 바뀌었다. 보통 DNA는 계속해 이어지곤 하는데 말이다.

프랜차이즈 스타는 구단의 자산이다. 뭘 모르는 구단 인간들이 지들 생각 만 잘났다고 험하게 끌고나가는거지. 프로스포츠구단이라면 스토리를 계속해 써나가야 한다. 이번 MLB 월드시리즈가 저주와 저주가 맞붙어 한쪽 끊기 시리즈였듯이 경기외에 스토리는 팬들의 이목을 끈다. 임기직 구단 인사들 입김을 줄여야 한다. 불가침의 영역이 있어야 하는거다.

도대체 프로야구에서 제대로 된 대접 받고 물러난 프랜차이즈 스타는 누가 있나? 야구가 다 싫어지려고 하네.

은퇴할 즈음에 선수도 목소리를 높여야 되는 거 아닌가도 싶다. 다들 불합리한 대우를 받아도 그냥 고분고분하게 물러나 후배들이 모두 이모양의 곤경에 계속 처하고 있다.

누군가(선동열, 송진우, 양준혁..) 은퇴선수의 처우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면 이렇듯 구단들이 맘껏 부당대우하지는 못했을 것이다. 선수협은 또 뭐하는 곳인가?

후배들을 위해서라도 불합리의 고리를 끊어내는 영웅이 나왔으면 좋겠다. 조용히 있는 것은 은퇴 후 역시 살길은 야구판이어서라고? 후배들도 계속해서 똑같이 부당한 대우를 받는데도? 코치초봉이 5,000만원이라고? 주는 것만 먹겠다고?

누군가 뭔가를 해야 뭔가가 고쳐지는 것이 인간 세상사다. 누구를 때렸는데 대항이 시원치않으면 그저 그냥 샌드백이 되는거다.

그런 의미에서 이병규선수가 속에 있는 얘기 좀 풀어냈으면 하는 바람이다. 싸우기 뭐하면 말이다. 그래야 조금씩이라도 제자리를 찾아갈 것 아닌가 말이다.

         



<< prev 1 2 3 4 5 6 ... 58 next >>


26년만에 대권도전…롯데를 든든하게 만드는 새얼굴들 MK스포츠   "모든 걸 쏟겠다" 김문호가 롯데 외야 경쟁에 임하는 각오 마이데일리
2018 KBO리그 소속선수 609명, 억대 연봉 역대 최다 164명 스포츠동아   [평창의 아침] 이상화의 눈물과 고다이라의 위로 TV조선
‘국민병’ 된 디스크, 수술대가 무섭나요 중앙SUNDAY   2018 KBO 소속선수 등록 현황 발표 KBO
[스포츠타임] 전준우도 경쟁, 빡빡한 롯데 외야 3자리 스포티비뉴스   [스포츠타임] '예비역' 임지섭, LG 선발 한 자리 꿰찰까 스포티비뉴스
[캠프 톡] 롯데 전준우 "외야 한 자리? 더 집중해야 한다" 스포티비뉴스   프로야구 연봉 '1억5000만원' 시대가 열렸다 세계일보
[홍기자의 퓨처스 스토리] 익산 아닌 수원 입성을 꿈꾸는 이들의 이야기 <1> 홍기자 칼럼   타자 연봉 1위 이대호 25억원, 투수는 양현종 23억원 울산종합일보
미세먼지 줄이겠다며 3일 동안 ‘공짜 버스·지하철’에 150억원 쓴 박원순(朴元淳) | 강행한 ‘공짜 버스· 지하철’은 효과 미미… ‘차량 의무 2부제’는 대기 질 악화시킬 수도 월간조선   타자 연봉 1위 이대호 25억 원, 투수는 양현종 23억 원 MBC 뉴스
'불경기는 없다' KBO리그 억대 연봉 선수 역대 최다 164명…'최고 연봉은 25억 이대호' 스포츠한국   타자 연봉 1위 이대호 25억원, 투수는 양현종 23억원 연합뉴스
역대최초 평균연봉 1억5000만원 시대…25억 이대호 연봉킹 스포츠월드   프로야구 평균연봉 1억 5천만원 넘어섰다...이대호 25억원 연봉킹 스포츠타임스
2018 KBO, 2년 연속 최고 연봉 이대호…2위 양현종 스포티비뉴스   프로야구 최초 평균연봉 1억5000만원 시대, '25억' 이대호-'23억' 양현종이 재촉했다 스포츠Q

'갤럭시S9' 국내 판매 일정 나왔다···28일부터 예판 전자신문  "100만 교체수요 잡아라"…유통가, 벌써 '갤S9' 예판 돌입 뉴스1
[美 통상압박 어디까지] ① 철강 이어 반도체·자동차 노린다 뉴스웍스  [실리콘밸리의 도전자들]⑧ 최종웅 인코어드 대표 “한국서 안되면 美·日서 기회 찾아라" 조선비즈
기대와 우려 공존하는 아주대 평택 제2 병원 건립 메디칼타임즈  형형색색…스마트폰 컬러전쟁 이데일리
세탁기 WTO 승소에도 수천억 손실, 美에 역공당했는데… 조선일보  베일 벗는 ‘갤 S9’… 꿈의 폰카 온다 동아일보
금감원 ‘이건희 회장 차명계좌’ 다시 추적 동아일보  美, 車-TV-반도체도 압박 나설 듯 동아일보
[단독]와카미야 마사코 “디지털 날개 달면… 브라보 황혼” 동아일보  이의근 수원하이텍고 교장 인천일보
[취재수첩] '반올림'과의 전화통화 한국경제  뜨거워지는 '올림픽 열기'…커지는 재계 '한숨소리' 아시아타임즈
[TF초점] 김진태의 박영선 '저격' 이유와 둘의 '악연' 더팩트  VR로 보니 윤성빈 된듯 짜릿 … 평창선 지금 ‘IT 홍보 올림픽’ 중앙일보
갤S9, 내주 MWC서 독무대 기대되지만 … 중앙일보  다스 비자금 두 줄기 확인… 檢, MB 옥죄기 가속 세계일보
LA 남친·서울 여친, VR로 실시간 데이트 세계일보  도로 막아선 불법 주·정차… 안전 '비상깜빡이' 경인일보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