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는 미국증시 구원투수로 도날드 콘 FRB 부의장이 나섰다. 벤 버냉키 FRB의장은 말 번복을 심하게 하면 신뢰를 잃을 것이니 자제하는 분위기다.

가만히 보니 미국의 경제 60-70%를 차지한다는 내수는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여파로 서민들의 주머니가 얇아져서 당분간 기대하기 어렵고, 금융권은 이번 씨티그룹이 보여주듯이 자력으로 체력을 회복하는 것은 힘들어 오일머니의 수혈을 받아야 할 신세로 전락했고, 달러화 가치가 그렇게 떨어졌는데도 미국 수출기업의 실적은 더디기만 하여 과연 미국이 뭔가 믿는 구석이 있을까 보니 미국증시 밖에 없어 보인다.

물론 믿는 구석이야 많다. 무지무지한 군사력을 보유하고 있으니 동맹국들에게 눈치를 한 번 줘도 될 것이고, 국제유가를 떨어뜨리려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할 수도 있을 것이며, 중국 위안화 가치를 더 올리기 위해서는 중국에 우호적인 제스처를 취해도 된다. 그런데, 문제는 이 모든 방법은 미국이 취해왔던 일상적인 수단이었다는 것이다.

미국이 운신하기 어렵게 된 것은 사실 미국내의 문제(서브프라임 모기지)로 세계 각국에 민폐를 끼쳤다는 점이다.

이제 그나마 내세울 수 있는 미국의 강점은 미국 증시만이 남지 않았나 싶다. 달러를 흡수하기 위한 방편으로는 당분간 미국증시가 제 몫을 해줘야 한다는 것이다. 미국증시 마저 가라앉으면 대 혼란에 빠질 개연성이 높다 하겠다.

요즘 들어서야 유럽과 미국이 중국에 대한 위안화 절상압력을 높이는 분위기로 흐르고 있다. 도저히 중국경제를 빼면 세계경제를 논의할 수 없는 지경까지 온 것이다. 또 일본 마저 중국 해군 미사일 구축함 '선전호'의 입항을 허용했다는 얘기도 흘러 나오고 있다.

변수가 많아져 간다. 중국의 입김에 의해 미국을 포함한 모든 나라들이 오락가락할 처지에 놓일 날이 미국의 실정(失政)으로 인해 앞당겨지겠다 싶다.

         



<<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 84 next >>

CATEGORY

RECENT COMMENT



[애플·퀄컴 합의로 막 오른 ‘5G 전쟁’] 중국 ‘5G 굴기’ 위기감에 30조원 소송 ‘없었던 일’ 이코노미조선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틀 벗어던지고 신차 발표회 ‘진짜 주인공’ 된 자동차 이투데이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귀에 꽂히는 개발 스토리…이상엽 현대차 디자인센터장 이투데이  "애플, 5G 핵심칩 줄게" 화웨이 뜬금없는 제안 조선일보
화웨이 “애플에 5G 모바일 칩 제공 가능” 동아일보  中화웨이 "애플에 5G 모뎀칩 팔 수 있다" 이데일리
판 커진 동영상 스트리밍(OTT) 시장-애플·디즈니, 넷플릭스와 ‘콘텐츠 전쟁’ 돌입 매경이코노미  화웨이, 태세 전환…"애플에 5G 모뎀칩 팔겠다" 아시아경제
애플 차세대 아이폰, 5G모뎀·디스플레이·배터리 ‘3중고’ IT조선  [IT 이야기] 디지털 웰빙 천지일보
『강사 트렌드 코리아 2019』 창의력 분야 저자가 말하는 "창의성이 필요한 이유" 한국강사신문  [총수들의 연봉잔치, 이대로 좋은가] 2. ‘묻지마’ 총수 연봉, 왜? SBS CNBC
[시선] 창업! 도전하는 젊음은 아름답다 충청투데이  [리걸타임즈 파워인터뷰] 변호사 1인당 매출 '미국 4위' Kobre & Kim 김상윤 창립대표 리걸타임즈
"애플 동영상 서비스, 수익창출 쉽지 않다" 초이스경제  [김종호의 특허Talk]터치는 사치..손짓으로 차량·TV 제어한다 이데일리
애플 ‘콘텐츠 제작사’로 영토 확장…넷플릭스와 맞장 뜬다 국제신문  [테크M 영상] 스티븐 스필버그와 오프라 윈프리가 소개하는 애플 스트리밍 서비스 테크M
'아이폰 혁신' 막힌 애플 '서비스 기업'으로 방향 틀다 한국경제  플랫폼 업체로 변신하는 '애플'…제조사 삼성전자는 '어닝쇼크' 한국경제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