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이 밀워키전 시범경기 선발등판에서 점수없이 막지못하고 3실점이나 내주었다.

이날 변화구는 좋았다. 낙차 큰 커브가 인상적이었다. 슬라이더는 뭐가 뭔가 모르겠고, 왼손타자를 더 어려워했으니, 체인지업은 땅바닥을 향하는 것이 아니라 스트라이크 존을 공략하는 듯 해 보였다. 아마도 타자들이 잘 속지 않으니까 눈에 더 잘 보이게 하려는 모양이다.

경기를 관전하면서 신경쓰이는 부분은 류현진의 직구다. 류현진이 직구를 밖으로 만 내돌리고 있다. 즉, 버리는 공으로 쓴다는 점이다.

한국리그에서는 몸쪽 꽉찬 직구로 삼진을 엄청 잡아냈었다. 이런 류현진표 직구가 실종됐다.

메이저리그 심판들이 꽉찬 몸쪽공을 스트라이크로 잘 안잡아준다고 하지만 타자들이 가장 치기 힘든 공은 역시 몸쪽으로 빠르게 파고드는 직구다. 아무래도 제스윙으로 공을 맞춰야 하기 떄문이다.

그동안 공의 실밥이 가라앉아있다느니 미끌거린다느니 하여 류현진이 변화구 제구에 신경을 쓴 모양이다.

3루타를 맞은 직구도 결국 메이저리그 타자들이 노림수에 당했다는 생각이다. 구종 불문하고 찌르는 코너가 그쪽이었기에 몸이 반응한 게 아니냐는 거다.

위기상황이 되면 전력투구해 위기에 벗어나곤 했었던 류현진이 힘을 쓰면 직구 제구가 안되는 현상이 목격된다. 직구를 살리는 노력이 필요해 보인다. 그런데, 직구는 꽤 많이 던져야 힘이 실리지 않나?

어쨋든 류현진은 영리한 투수니 다음 등판이 더 기대된다. 문제점이 파악되면 해결잘하는 류현진이기에 더욱 더 기대된다.

         



<<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 58 next >>


트라웃, MLB.com 선정 선수랭킹 1위…오타니 100위 마이데일리   왜 돈내고 평창에 가냐는 아재들에게 중앙SUNDAY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김제혁, 현실에서도 가능할까? | 야구 강국 한·미·일에 존재했던 스위치 피처(switch pitcher) topclass   텍사스, 베테랑 투수 볼퀘즈와 2년 마이너 계약 마이데일리
박영선, 연예계 돌연 은퇴했다 다시 컴백한 계기 '류현진 때문'…이유는? RPM9   박영선, 인기 접고 연예계 떠났다 다시 돌아온 이유 '류현진 때문?' 전자신문
[캠프 스케치] 우드 발목 부상...다저스 `부상주의보` 발령 MK스포츠   2018 KBO 소속선수 등록 현황 발표 KBO
류현진 “2018년은 웃는다” 미주한국일보   "초반부터 느낌 좋다" 미주중앙일보
류현진, 스프링캠프 첫날 불펜피칭 소화 엠스플뉴스   프리드먼 LAD 사장 "선발진 뎁스 만족한다" 스포티비뉴스
[엠스플 in 캠프] 삼성 보니야 "난 마운드 위의 '경주마'" 엠스플뉴스   LA타임즈 "류현진과 커쇼, 올시즌 다저스의 키" 스포츠한국
프리드먼 사장 "선발진 만족"…류현진은 캠프 첫날 불펜피칭 MBC 뉴스   프리드먼 사장 "선발진 만족"…류현진은 캠프 첫날 불펜피칭 연합뉴스
류현진, 올 시즌 비장한 각오로 [MK포토] MK스포츠   류현진, 2018시즌 위한 첫 불펜피칭 [MK포토] MK스포츠
류현진, 프리드먼 사장과 대화 [MK포토] MK스포츠   류현진, 새신랑의 행복한 미소 [MK포토] MK스포츠

SKT, MWC서 9년 연속 단독 전시관 운영…5G 기술 소개 연합뉴스  [잇츠IT] 아홉번째 갤럭시, 이렇게 나온다 머니S
박정호 SKT 사장 MWC 2018 참가…5G 신사업 모색 한국경제  삼성전자 내달 주주총회…이재용, 어떤 카드 내놓을까 연합뉴스
문주현 엠디엠 회장, 광교서 '주거형 오피스텔' 승부 머니투데이  이학수 "MB측 대납 요구" 자수서…특별사면 기대 '뇌물'? 서울파이낸스
영남 청년취업 1등에서 꼴찌로 추락…가전 떠난 광주도 '심각' 뉴스1  [근로시간 단축]재계 "업계 특성 고려…탄력 적용 필요" 아시아경제
이건희 회장 배당금 3천억원…10대총수 '배당잔치' 연합뉴스  화면일체형 지문인식 상용화 내년으로 ZDNet Korea
사상 초유 '국정농단' 16개월…이제 정점 박근혜 남았다 뉴스1  LG전자 올레드 TV, 송사리서 괴물로... 판매량 급증 아시아타임즈
다스 소송비 대납, ‘이건희 특사’ 조건이었나 서울신문  이학수, 검찰에 ‘MB 청와대 요청으로 다스 소송비 대납’ 자수서 서울경제
이학수, 검찰에 'MB 측 요청으로 다스 소송비 40억원 대납' 자수서 제출 이투데이  이학수, 검찰에 'MB 청와대가 다스 소송비 대납요청' 자수서 연합뉴스
이학수 "MB 측 요청으로 40억 대납…이건희 사면도 논의" SBS 뉴스  세이프가드? 삼성과 LG 세탁기 '최고' 이코노믹리뷰
"MB요구로 다스 소송비 40억원 대납"…檢, 이학수 진술 확보 이데일리  세 갈래 수사 종착지 향해…MB 3월초 소환 유력 OBS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