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가 111달러를 돌파하며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고 한다.
 
국제유가 111달러도 돌파, 또 사상최고 경신

"러시아 원유생산 정점에 도달" 우려 확산
브라질, 세계3위 규모 330억 배럴 유전 발견

국제원유가 111달러 돌파에 두 가지 뉴스가 모두 반영되었는지, 러시아 원유생산 고점가능성만 반영되었는지 포투는 확인해 보지 않았다. 하지만 브라질의 추가 유전발견은 규모가 어느 정도인지 모를 뿐이지 예측가능했다고 보았다. 이는 원유선물시장에서 악재(오를 수 있는 이유)를 반겼다고 볼 수 있다. 국제상품 투자자들은 국제원유선물가격이 오를 이유 찾기에 골몰했다고 볼 수 있다는 것이다.

그런데, 가만히 생각해 보면 투자자 입장에서 국제상품에 공격적인 투자를 감행하기에는 시기가 좋지 않다. 그런데도 국제 원유가격을 보란듯이 111달러를 돌파시킬 수 있다는 힘을 보여 주었다.

美달러 혼조.. G-7 변화 무시

시소게임(seesaw game)이 시작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다.

사실 미국발 서브프라임 사태로 인해 미국경기가 침체로 돌아섰고, 미국경제 영향권에서 벗어 날 수 있는 국가는 한정되어 있다. 미국경제에 아랑곳없이 고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는 나라는 산유국을 비롯한 철광석, 유연탄, 비철금속 등의 국제상품 수출비중이 자국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은 국가 정도라고 볼 수 있다.

이들 국가들을 보면 공통점이 있다. 국제자본가들이 투자자금을 풀(full) 베팅하기에는 좀 위험한 국가들이 많다는 점이다. 그런 점에서 이들 국가들에 투자하는 자본을 투기자본이라 부르고 있는 지도 모른다. 대형 투자회사 입장에서 보면 도 아니면 모일 가능성이 높으니 국제상품 선물시장은 일정 비율의 자본만을 투자하는 시장이라고 볼 수 있다. 서브프라임모기지 사태가 심각해진 이유도 비슷하다. 위험한 투자의 룰(rule)을 지키지 않는 투자회사들이 많았기에 문제의 심각성이 가중된 것이라 볼 수 있다는 것이다.

어쨋든, 달러약세로 인한 국제자본의 국제상품 선물시장에 참여할 수 밖에 없었고, 또 투자비중가 높아졌지만 본업은 따로 있지 않나 하는 생각이다. 본업은 역시 상대적으로 안전한 돈놀이일 수 밖에 없다. 세계경제가 침체기에 들어서면 한계기업들의 매물로 쏟아져 나오게 되는데, 벌써 모토로라와 필립스가 휴대폰, TV 북미시장에서 발을 빼려 하고 있다. 대형 기업M&A 매물이 시장에 등장하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도 시장의 반응은 미지근하다고 할까?

이유는 달러약세에 있다. 그래서 시소게임이 시작되었다고 본다는 것이다.

경제침체기에나 맛볼 수 있는 대박투자 기회가 보이는데도 불구하고 달러화 약세때문에 섣불리 다가가지 못하니 G7이 방향성을 정해달라는 시장의 요구라고 볼 수 있다는 것이다.
 
만일 이런 이유가 얼추 맞다면 달러화 가치의 방향성이 보합 내지 상승으로 전환되지 않는다면 당분간 국제상품가의 변동폭은 클 것이로 보이고, 더해 가격견인세력이 있을 것으로 보이며, G7의 달러강세로의 전환의지가 국제상품 선물시장 참여자들에게 공감대를 형성하게 하는 시점에서는 큰 폭의 가격하락이 있을 수 있는 위험한 투기장세라고 하겠다.

세계적인 경기침체가 가시권에 들어왔음에도 국제상품가격의 고공행진을 설명하기 힘들고, 마냥 달러약세를 방치하기에도 명분이 떨어진다. 그렇다면 결국 이미 방향성은 정해진 것으로 보이고, 여러국가가 공조해야 하는 일이니 좀 늦는건가 하는 생각이다.

         



<<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 84 next >>

CATEGORY

RECENT COMMENT



'비욘드(Beyond) 스마트폰' 시대 애플·삼성의 새 먹거리는? 조선비즈  [김기천 칼럼] 공정위원장의 허언과 오지랖 조선비즈
스티브 잡스가 앓았던 '버튼 공포증'…"전면부에 버튼 없앤 아이폰 탄생 비화" 톱스타뉴스  [시시비비] 조선은 조심하라 아시아경제
[서포터즈] 폴더블 폰, 나비가 될 수 있을까? 키뉴스  [스마트폰 대전③] 애플은 없다… 새로운 시대 열리나? 이코노믹리뷰
"제주커피를 세계적 브랜드로 키울 겁니다" 농촌여성신문  [언론고시 준비⑤] 시사상식 잡아보자 - 세계잉여금, 카피캣, 실버 민주주의 금강일보
'삼성·애플·화웨이'...불 뿜는 스마트폰 제조사, 생존 키워드는 아시아타임즈  화면 못 접으면 사업 접어야…폴더블폰 전쟁 태풍이 온다 중앙SUNDAY
애플 공동창업자 워즈니악 "접는 아이폰 원한다" 연합뉴스  "애플도 폴더블폰 있어야" 스티브 워즈니악, 신기술에 관심 IT조선
"더 ICT기업답게"...청바지 입은 정의선, 조직문화 쇄신 '시동' 화이트페이퍼  IMF·금유위기 경제위기 이면에 불패투자법 있다 스카이데일리
현대차, 양복 벗고 청바지 입는다 동아일보  결국은 애플처럼···갤럭시 폴드에 이어폰 단자 없앴다 중앙일보
애플, 넷플릭스 인수를 통해 서비스 분야 강화하나? 베타뉴스  실용·비즈니스글쓰기, "지금 당장 한 문장부터 시작하라!" 한국강사신문
갤럭시 폴드, 폴더블폰의 시작이자 미래가 될까 | 스마트폰 그 이후, 폴더블폰 시대가 온다 topclass  최태원 회장, SK㈜ 이사회 의장 내려놓는 이유는? 뉴스웍스
19